‘극비수사’ 14일 IPTV 동시 개봉…안방에서 보는 ‘김윤석-유해진 콤비’

입력 2015-07-14 18:2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영화 ‘극비수사’가 14일 안방극장의 문을 두드렸다.

1978년 벌어진 실제 사건을 배경으로, 사주로 유괴된 아이를 찾은 형사와 도사의 33일간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 ‘극비수사’. 이 작품은 14일 IPTV, 케이블 VOD 등 각종 VOD서비스를 시작해 극장 동시 개봉을 실시했다.

‘극비수사’는 영화 ‘친구’의 곽경택 감독과 믿고 보는 연기파 배우 김윤석, 유해진이 열연을 펼쳐 화제가 됐다. 영화는 개봉 첫날 박스 오피스 1위, 2015 한국영화 최단기록으로 100만 관객 돌파라는 흥행 쾌속으로 침체되어 있는 2015 한국영화 시장에 활력을 불어넣은 최고의 화제작이다.

특히 ‘극비수사’는 개봉 5주차에 접어든 현재에도 극장가 박스오피스 상위권을 굳건히 지키고 있는 것은 물론, 신작들의 공세에도 불구하고 박스오피스를 역주행하며 꾸준한 관객몰이로 장기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손을 놓을 수 없는 긴장감, 영화가 전달하는 진솔한 메시지에 연일 찬사를 받으며 2015 최고의 한국영화의 힘을 보여준 작품이다.

280만 관객을 돌파하며 상반기 극장가를 사로잡은 ‘극비수사’는 브라운관을 통해서도 더욱 많은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