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선비’ 이유비♥이준기, 수중키스 화제

입력 2015-07-16 14:5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밤선비’ 이유비♥이준기, 수중키스 화제

‘밤선비’ 이유비, 이준기가 수중 키스신을 연기해 화제다.

15일 오후 방송된 MBC 드라마 ‘밤을 걷는 선비(이하 ‘밤선비’)’에서는 정신을 잃은 양선(이유비 분)을 살리기 위해 입을 맞추는 성열(이준기 분)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성열은 뱀파이어에게 공격을 당한 양선을 구했지만 양선이 정신을 잃는 긴박한 상황이 그려졌다.

게다가 귀(이수혁 분)까지 뒤쫓는 상황에 성열은 양선을 안은 채 입수했다. 이후 그는 양선을 살리기 위해 인공호흡을 시도하며 수중 키스신을 선보여 시청자들을 설레게 했다.

성열은 “죽지 마라. 나는 네가 어떻게 세자 저하께서 쓰신 서책을 가지고 있는지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라며 마음속으로 빌었다.

‘밤선비’ 이유비, 이준기의 수중 키스신으로 더욱 화제를 모은 ‘밤선비’ 4회는 오늘(16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사진│MBC ‘밤을 걷는 선비’ 캡처, 밤선비 이유비 이준기 수중키스신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