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칙하게 고고’ 차학연-채수빈, 케미 어떨까…벌써 심쿵

입력 2015-09-20 18:5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발칙하게 고고’ 차학연-채수빈, 케미 어떨까…벌써 심쿵

차학연(빅스의 엔)과 채수빈이 심상치 않은 케미를 발산해 눈길을 끌고 있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발칙하게 고고’(극본 윤수정 정찬미, 연출 이은진 김정현)에서 좋아하는 것만 기억하는 4차원 괴짜이자 농구부 에이스 차학연(하동재 역)과 성적만을 중시하는 까칠한 엄친딸 채수빈(권수아 역)이 차원이 다른 커플 호흡을 선보일 예정인 것.

극 중 두 사람은 전혀 접점이 없어 보이는 상반된 성격과 환경에 속해 있지만 점차 미묘한 관계로 발전해나갈 것으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특히 앞서 열등생 문제아 정은지(강연두 역)와 우등생 엄친아 이원근(김열 역)이 달콤살벌한 케미를 뽐낼 것을 예고한 만큼, 차학연과 채수빈 역시 어떤 조화를 이뤄낼지 관심도를 높이고 있다.

‘발칙하게 고고’의 한 관계자는 “차학연과 채수빈은 첫 만남부터 예사롭지 않게 엮인다. 이들의 관계가 스토리의 흥미를 극대화시키는 관전 포인트로 작용할 것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해 벌써부터 감칠맛을 더하고 있다.

한편 ‘발칙하게 고고’는 명문대 입학 스펙용으로 만들어진 치어리딩 동아리를 통해 불협화음만 내던 열여덟 소년소녀들이 겪는 성장스토리와 볼수록 감성을 자극할 풋풋한 로맨스를 그린다. 오는 10월 5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콘텐츠K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