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유진 진짜사나이 퇴소식서 폭풍오열했다…이유는 나노소대장 한마디 때문?

입력 2015-09-20 19:4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최유진 진짜사나이 퇴소식서 폭풍오열했다…이유는 나노소대장 한마디 때문?


최유진 진짜사나이 퇴소식서 폭풍오열했다…이유는 나노소대장 한마디 때문?
'진짜사나이' 최유진이 눈물을 펑펑 쏟았다.
20일 방송된 MBC '일밤-진짜사나이2' 여군특집 3기에서는 김현숙 전미라 유선 사유리 제시 신소율 한채아 한그루 박규리 최유진(CLC) 등 여군 3기 10인의 멤버들이 육군훈련소에서 훈련을 끝마치고 퇴소식을 갖는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나노소대장은 퇴소식에서 "최유진 후보생은 이제 애가 아니다. 훈련 열심히 해서 꼭 임관할 수 있도록 한다"고 격려해줬다.
이에 최유진은 "항상 부족한 저를 엄마처럼 챙겨주셔서 감사한니다. 많이 보고 싶을 것 같습니다"며 뜨거운 눈물을 보였다.
이후 최유진을 비롯한 후보생들은 육군부사관 학교에 입성했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star@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