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분 만에 5골’ 레반도프스키, 바이에른 뮌헨 볼프스부르크에 대역전극

입력 2015-09-23 08:5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Gettyimages멀티비츠


‘9분 만에 5골 레반도프스키, 바이에른 뮌헨 볼프스부르크’


독일 분데스리가 바이에른 뮌헨 공격수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가 9분간 5골을 몰아치는 경이적인 활약으로 팀의 대역전승을 이뤘다.


바이에른 뮌헨은 23일(이하 한국시각) 독일 뮌헨의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린 2015-16 독일 분데스리가 6라운드 경기에서 레반도프스키가 9분간 5골을 터트리며 볼프스부르크를 5-1로 꺾었다.


이날 바이에른 뮌헨은 경기를 주도하고도 전반 27분 볼프스부르크 다니엘 칼리주리에게 선제골을 허용하며 어려운 출발을 했다.


이에 바이에른 뮌헨 과르디올라 감독은 후반전 시작과 동시에 레반도프스키와 하비 마르티네스를 교체투입하며 반전을 꾀했다.


과르디올라 감독의 승부수는 적중했다. 후반 교체 투입된 레반도프스키는 후반 6분 왼발로 동점골을 터트리며 대기록의 서막을 알렸다.


이어 페널티지역 정면에서의 오른발 중거리 슛으로 두 번째 골을 넣은 후 골대에 맞고 나온 자신의 슈팅을 다시 침착하게 골로 연결하며 세 번째 골까지 성공, 단 5분 만에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레반도프스키는 해트트릭에 만족하지 않고 환상적인 발리슛을 포함, 후반 15분까지 2골을 추가하며 단 9분만에 5골을 터트렸다.


한편, 바이에른 뮌헨은 한 달 뒤 2015-16 독일축구협회(DFB) 포칼 컵(이상 독일 컵) 2라운드에서도 볼프스부르크와의 대결을 앞두고 있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