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호, 14G 만의 멀티 히트 ‘100% 출루’

입력 2016-06-03 10:5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GettyImages/이매진스


[동아닷컴]

‘박뱅’ 박병호(30·미네소타 트윈스)가 멀티 히트를 기록하며 100% 출루하는 맹활약을 펼치고 있다.

박병호는 3일(한국시각) 미국 미네소타 주 미니애폴리스에 위치한 타겟 필드에서 열린 탬파베이 레이스와 홈경기에 6번 지명 타자로 선발 출전했다.

이날 상대 선발로 나선 좌완 맷 무어를 상대로 2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서 첫 타석에 나선 박병호는 맷 무어의 6구째를 공략해 중견수 키를 넘기는 2루타를 때려냈다.

이어진 4회말 무사 1루 상황에 두 번째 타석에 들어선 박병호는 스트레이트 볼넷으로 걸어 나가면서 5월28일 시애틀 전 이후 처음으로 한 경기에 2회 이상 출루에 성공했다.

박병호는 이어진 막스 케플러의 안타로 3루를 밟은 뒤 후속 타자 벅스턴의 희생 플라이 때 홈을 밟으며 시즌 21번째 득점을 올렸다.

양 팀이 4-4 동점으로 팽팽히 맞선 5회말 2사 1루 상황에서 세 번째 타석에 들어선 박병호는 맷 무어의 4구째를 중전 안타로 연결하며 멀티 히트를 기록, 이날 3타석 모두 출루하는 활약을 펼쳤다.

한편, 박병호가 한 경기 2안타 이상을 때려낸 것은 5월16일 클리블랜드 전 이후 14경기 만이며 이 안타로 박병호의 타율은 0.221로 높아졌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