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클립] ‘런닝맨’ 강한나 “1년 사이 이별 아픔…많이 이겨냈다”

입력 2019-11-11 07:4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DA:클립] ‘런닝맨’ 강한나 “1년 사이 이별 아픔…많이 이겨냈다”

배우 강한나가 방송을 통해 최근 이별의 아픔을 겪었다고 고백했다.

10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배우 강한나, 가수 현아, 에버글로우 시현 등이 ;게스트로 출연해 레이스를 펼쳤다.
이날 강한나는 근황 토크를 진행하던 유재석으로부터 “서른두살에는 결혼하고 싶다는 인터뷰가 있던데 계획대로 되고 있느냐”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강한나는 “1년 만의 출연인데 그 사이에 내가 이별을 겪었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후 전소민은 강한나의 이별 소식에 “이 다음에 한 번 더 만나고 난 후에 그 다음 사랑이 마지막일 것”이라고 예언해 웃음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유재석은 “이미 많이 이겨냈다”는 강한나를 제쳐두고 “이별을 극복하는 방법들이 있느냐”고 토크를 이어가 강한나는 곤란하게 했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