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낭만닥터 김사부2’ 이성경, 반짝이는 눈빛 장착…’열정부자’ 닥터 변신

입력 2020-01-07 08:1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이성경이 반짝이는 눈빛의 열혈 닥터로 변신했다.

6일 첫 방송된 SBS 새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2(극본 강은경, 연출 유인식, 이길복)’에서 이성경은 흉부외과 펠로우 2년차 차은재 역으로 등장했다.

은재는 1등이 개인기이자 공부가 취미인 노력형 공부천재. 좌절 같은 단어와는 거리가 먼 엘리트 의사처럼 보이지만 수술 울렁증으로 인해 사고를 치기도 하는 아직은 서툰 청춘이다.

이날 방송에서 이성경은 살아있는 눈빛과 패기 넘치는 태도로 은재의 당돌한 매력을 표현했다.

동그란 안경을 쓰고 머리를 질끈 묶은 채 하나라도 더 메모하기 위해 수술 장면에 집중하는 모습에서는 은재의 진지함을 엿볼 수 있었다.

또한 김사부(한석규 분)를 처음 만난 후 팬심을 가득 담아 그에게 폭풍 질문을 하거나 의대 시절 라이벌인 서우진(안효섭 분)보다 무엇이든 잘 해내기 위해 티격태격 하는 모습에서는 귀여운 ‘열정부자’ 면모도 확인할 수 있었다.

첫 방송에서는 은재가 심각한 울렁증 탓 위기에 처한 상황이 안타까움을 자아내기도 했다. 은재는 어쩔 수 없이 돌담병원으로 파견되는데, 이곳에서 김사부와 재회하면서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지 관심이 쏠린다.

아울러 ‘미완의 청춘’ 은재가 ‘이 시대의 스승’ 김사부를 통해 트라우마를 어떻게 극복하고 진정한 의사로 성장하게 되는지도 관전 포인트다.

SBS ‘낭만닥터 김사부2’는 지방의 초라한 돌담병원을 배경으로 벌어지는 ‘진짜 닥터’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매주 월요일과 화요일 밤 9시 40분 방송된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