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루, ‘바람과 구름과 비’ OST 참여…오늘(17일) 공개

입력 2020-05-17 16:1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루, ‘바람과 구름과 비’ OST 참여…오늘(17일) 공개

TV CHOSUN 새 특별기획드라마 ‘바람과 구름과 비’가 명품 OST를 첫 번째 음원이 베일을 벗는다.

오늘(17일) 밤 첫 방송을 앞둔 TV CHOSUN 새 특별기획드라마 ‘바람과 구름과 비’(극본 방지영 / 연출 윤상호)가 첫 OST를 국내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한다.

‘바람과 구름과 비’는 운명을 읽는 킹메이커들의 왕위쟁탈전을 그린 드라마로, 21세기 과학문명의 시대에도 신비의 영역으로 남아있는 명리학과 사이코메트리라는 신선한 소재를 통해 오늘의 현실을 되돌아보는 스토리를 그려낸다.

오늘 오후 6시에 공개될 첫 OST는 드라마 제목과 같은 ‘바람과 구름과 비’가 타이틀이다. 사랑하는 이를 그리워하는 마음을 비, 바람, 별, 달이라는 자연의 오브제를 주제로 애절하게 표현한 미디엄 템포의 하이브리드 발라드 곡이다.

첫 번째 OST의 주자로는 이 드라마에 출연 중인 이루가 마이크를 잡았다. 극 중 이씨 종친 도정궁 이하전 역으로 왕위를 놓고 치열하게 맞서는 인물을 연기하고 있다.

까만안경, 흰 눈 등으로 대중의 사랑을 받아온 이루가 기타 위주의 어쿠스틱한 편곡 위에 이야기하는 듯한 담백한 창법으로 불러 묵직함을 더한다. 그동안 꾸준한 음악 작업을 통해 성숙과 절제의 미를 갖춘 이루의 업그레이드된 감성을 한껏 느낄 수 있다.

또 OST 바람과 구름과 비는 이루와 드라마 OST로 호흡을 맞춘 바 있는 이주호-최희찬 콤비의 작품. 이루는 발라드 선율에 맞춰 ‘비가 오면 바람 불면 네 목소리 들리더라. 아무 것도 할 수 없는 내 모습이 미워지더라’는 가사를 절절하게 부르며 오감 자극의 감동을 선사한다.

TV CHOSUN 새 특별기획드라마 ‘바람과 구름과 비’는 오늘(17일) 밤 10시 50분 첫 방송 된다.

사진제공: 빅토리콘텐츠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