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택현, tvN 새 수목 드라마 ‘악의 꽃’ 캐스팅

입력 2020-05-22 10:2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정택현이 영화 ‘암수살인‘의 ‘태오’ 아역에 이어 또다시 tvN의 새로운 수목 드라마 ‘악의꽃’에서 ‘무진’ (서현우 분) 의 고등학생 시절 아역을 맡았다.

tvN 새 수목드라마 ‘악의 꽃’은 사랑마저 연기한 남자 백희성(이준기 분)과 그의 실체를 의심하기 시작한 아내 차지원(문채원 분), 외면하고 싶은 진실 앞에 마주 선 두 사람의 고밀도 감성 추적극으로, 7월 방영 예정이다.

정택현은 ‘악의 꽃’ 뿐만 아니라 다양한 차기작을 준비하는 중에 있다. 이전에도 영화 ‘암수살인’, 드라마 ‘블랙독’ 등 다양한 작품에서 연기 활동을 펼쳐 연기력을 인정받았고, ‘보니하니’로 대중에 눈도장을 찍은 바 있으며, 또한 아이돌그룹 ‘원더나인’ 활동 등 다방면에서 활약중이다.

한편, 다양한 활동과 필모그래피로 연기력을 다져온 정택현이 이번 ‘악의 꽃‘에서 어떤 모습을 보여 줄지 시청자의 기대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