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뉴스 HOT③] 홍상수 감독 ‘인트로덕션’, 베를린영화제 은곰상

입력 2021-03-08 06:5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홍상수 감독.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홍상수 영화감독이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2년 연속으로 수상했다. 홍 감독은 5일(한국시간) 폐막한 제71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25번째 장편 ‘인트로덕션’으로 은곰상 각본상을 받았다. 영화는 청년 영호가 아버지와 연인, 어머니를 찾아가는 여정을 담았다. 홍 감독은 2017년 ‘밤의 해변에서 혼자’로 주연 배우 김민희에게 은곰상 여우주연상을 안겼고, 작년 ‘도망친 여자’로 은곰상 감독상을 수상했다. 홍 감독은 이날 영화제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수상 소식에 놀랍고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스포츠동아 엔터테인먼트부]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