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신약개발 ‘연합학습 기반 협력지원 실증 연구’ 모집

입력 2021-08-12 13:1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제공|한국제약바이오협회

17일까지 접수, 기업·연구소·기관 등 10개 팀 내외 선정
한국제약바이오협회(회장 원희목) 인공지능신약개발지원센터는 ‘2021년도 연합학습(FL) 기반 협력지원 실증연구’에 참여할 기업·연구소·기관 등을 모집한다.

보건복지부 ‘인공지능(AI) 활용 신약개발 교육·홍보’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하는 연구로 연합학습 기반의 머신러닝 모델 구현방법을 모색하고, 향후 국내 AI 신약개발 연합학습 컨소시엄 구성 등에 대한 기술검토를 위해 마련됐다.

연합학습(FL)은 원시데이터 보유기관이 데이터를 직접 공개 또는 공유하지 않고, 참여기관 간 머신러닝 모델 공유와 전이학습을 통해 각 기관의 분석 능력을 향상시키는 기술이다. 데이터를 공유하는 것이 아닌 ‘분석 능력’을 공유하는 방식이다.

데이터 보유기관은 지적재산권을 보호한 상태로 공통 활용 가능한 AI 플랫폼을 개발하는 등 장점이 있다. 신약개발에 연합학습을 적용하는 유럽 멜로디(MELLODDY) 컨소시엄의 경우 GSK, 암젠, 머크, 노바티스 등 빅파마들과 17개 기관이 10억 개 이상의 약물개발 연관데이터 등을 활용하는 협력모델을 보여주고 있다.

프로젝트에 참여할 기업, 연구소, 기관 등은 10개 팀 내외로 선정할 예정이다. 17일까지 한국제약바이오협회 홈페이지에서 신청 양식을 작성한 뒤 신청서를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김화종 AI신약개발지원센터 센터장은 “이번 실증연구를 통해 기관 간 협력을 위한 기술적인 이해와 공감대 형성이 이뤄질 수 있기를 기대하며, 관련 기업 및 기관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보건산업진흥원과 보건복지부는 국내 AI 신약개발 산업형 실무 인재양성을 위한 ‘2021 AI 활용 신약개발 교육 및 홍보사업’ 주관기관으로 한국제약바이오협회를 선정했다. 협회는 9월에 초기 학습자와 AI 분야 유경험자를 대상으로 AI 신약개발 초급·중급·고급 단계별 교육을 통해 제약바이오산업에 필요인력을 공급하기 위한 온라인 교육 플랫폼을 오픈할 예정이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