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중공업, 전남 장흥풍력발전단지 준공

입력 2021-11-04 08:2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전남 장흥풍력발전단지 전경. 사진제공 | 두산중공업

두산중공업은 한국서부발전이 발주한 장흥풍력발전단지 건설을 완료하고 준공식을 가졌다고 4일 밝혔다. 장흥풍력 발전단지는 전남 장흥군 유치면 일대에 총 18MW(메가와트) 규모로 조성됐다.

두산중공업은 EPC(Engineering, Procurement and Construction) 공급사로서 3MW급 풍력발전기 6기를 제작, 설치하고 기타 부대공사와 시운전도 일괄 수행했다. 향후 유지보수 용역 계약도 체결할 예정이다.

두산중공업의 풍력발전기는 산·학·연 협력을 통해 국내 자체 기술로 개발된 제품으로, 유럽에 비해 평균 풍속은 낮고 태풍이 잦은 우리나라의 바람 환경에 최적화 됐다. 블레이드(날개) 길이를 기존 44m에서 약 65.5m 까지 늘려 블레이드가 맞는 바람의 면적을 확대해 발전 효율을 높이는 한편 블레이드의 무게를 줄이고 내구성을 확보하기 위해 카본 소재를 적용했다.

원성열 기자 sereno@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