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하성, MLB 시범경기 첫 안타 신고

입력 2021-03-02 09:1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하성. 사진출처 |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SNS

메이저리그에 진출한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시범경기 첫 안타를 신고했다.

김하성은 2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오리아 스포츠콤플렉스에서 열린 시카고 컵스와의 시범경기에 3번 유격수로 선발 출전, 2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김하성은 1회 첫 타석에서 상대 선발 카일 헨드릭스를 상대로 좌익수 뜬공으로 물러났다.

4회말 두 번째 타석 선두 타자로 나선 김하성은 바뀐 투수 렉스 브라더스를 상대로 좌전 안타를 뽑아냈다. 후속타 불발로 득점을 올리진 못했다.

김하성은 5회초 수비 때 이반 카스티요와 교체되며 이날 경기를 마쳤다.

김하성은 수비에서도 4회초 1사 1루에서 카메론 메이빈의 유격수 방향 타구를 6-4-4 병살타로 연결하는 등 매끄러운 모습을 보였다.

김하성은 전날 시애틀 매리너스와의 시범경기에서는 7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2타수 무안타를 기록했다. 올 시범경기 성적은 4타수 1안타 타율 0.250이다.

한편, 경기는 컵스가 1-0으로 이겼다. 샌디에이고는 이틀 연속 1점차 패배를 당하며 시범경기 2패를 기록했다.

동아닷컴 고영준 기자 hotbase@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