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예요' 최영완 “남편 여사친, 결혼식장서 대성 통곡”

입력 2019-01-21 16:4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오늘(21일) 밤 10시에 방송되는 TV CHOSUN <인생감정쇼-얼마예요?>에는 ‘속 터지게 하는 남편의 행동’에 대한 다양한 에피소드를 나눈다.

이날은 배우 최영완-손남목 부부가 출연해 ‘속 터지게 하는 남편의 행동’에 대해 이야기 한다. 배우 최영완은 “결혼식 날에 대성통곡한 남편의 여자 지인이 있었다”고 말문을 열어 스튜디오를 깜짝 놀라게 만든다. 이어 “자다가도 벌떡 일어날 남편의 아는 여자가 세 명이 있다. 우리 결혼식 날, 남편이 입장을 하자 여자 지인 중 한 명이 사연 있는 여자처럼 대성통곡을 했다”고 폭로한다. 이에 남편 손남목은 “눈물이 많은 친구였다. 존경하는 사람이 결혼하는 게 너무 감격스러워서 운 것”이라고 급하게 해명하지만, 출연자들은 “그런 여자는 결혼식에 못 오게 했어야 한다”, “아예 관계를 끝내야 한다” 등의 차가운 반응을 보이며 손남목을 비난한다.

이어서 로버트 할리의 아내 명현숙은 지나치게 솔직한 남편 때문에 울화가 치밀었던 에피소드를 공개한다. 친정어머니가 사위인 로버트 할리에게 떡국과 직접 담근 김치를 만들어줬는데, 어머니의 김치를 먹은 로버트 할리가 “이렇게 지독한 김치는 처음 먹어본다”고 혹평을 하며 소리를 지른 것. 명현숙은 “당시 친정 엄마가 굉장히 민망해했다”며 남편의 행동을 비난했고, 출연자들은 “아무리 그래도 장모님 앞에 대놓고 얘기하냐!”라는 반응을 보인다.

이밖에도 ‘속 터지게 하는 남편의 행동’에 대한 다양한 에피소드는 오늘(21일) 밤 10시 TV CHOSUN <인생감정쇼-얼마예요?>에서 공개된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