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티븐 유, 데뷔 22주년 자축 “사랑하고 또 사랑해”

입력 2019-04-04 16:42:00
프린트
크게보기

가수 스티븐 유(한국명 유승준)가 데뷔 22주년을 자축했다.

유승준은 지난 1일 자신의 SNS에 장문의 글을 올려 팬들을 향한 고마움을 표했다.

그는 자신의 곡인 '사랑해 누나'의 뮤직비디오 클립과 함께 "22년전 오늘 1997년 4월 1일 정작 한국에서 활동한 기간은 5년 남짓 했지만 아직도 이렇게 응원해 주고 사랑해주는 팬들 덕분에 그 긴 세월을 행복하게 보냈다"고 말했다.

이어 "이제는 아줌마 아저씨가 된 나의 소중한 사람들, 사랑하고 사랑하고 또 사랑합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유승준은 2002년 병역 기피 목적으로 미국 시민권을 취득, 법무부로부터 입국 금지 조치를 받았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