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디스 코드, ‘헤이츄’로 데뷔 후 첫 음원 1위 등극

입력 2013-08-07 10:11:30
프린트

신곡 ‘헤이츄’(Hate You)로 돌아온 레이디스 코드(LADIES’ CODE)가 음원차트 1위에 오르는 저력을 과시하며 돌풍을 예고하고 있다.

지난 6일(화) 정오, 신곡 ‘헤이츄’를 발표 한 레이디스 코드는 발표한지 약 6시간 만에 벅스 뮤직 실시간 차트 1위에 등극하며 데뷔 이후 첫 음원 차트 1위를 차지하는 기쁨을 누리게 된 것.

이 밖에도 대형 음원 사이트 4곳에서 10위권 안에 진입, 데뷔한지 약 5개월밖에 되지 않은 신인으로는 보기 드물게 주요 음원 사이트 상위권에 안착하고 있어 대형 걸그룹의 등장을 예고하고 있다.

‘헤이츄’는 인기 작곡가 슈퍼창따이의 곡으로 브라스와 어쿠스틱 기타의 조화, 그리고 중독성 넘치는 멜로디가 어우러지며 곡의 완성도를 높이고 있으며, 데뷔 타이틀 곡 ‘나쁜 여자’와는 다르게 과감한 음악적 변신을 시도한 것에 대한 호평이 줄을 잇고 있어 벌써부터 많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이에 레이디스 코드 소속사 관계자는 “‘헤이츄’는 레이디스 코드가! 퍼포먼스 뿐 아니라 음악성으로 인정받기 위해 선보이는 첫 번째 곡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라고 전하며 “앞으로도 다양한 장르의 음악과 변신을 통해 신인답지 않은 성숙함을 선보이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헤이츄’의 뮤직비디오 반응 역시 심상치 않은 조짐을 보이고 있다. 무더운 여름을 맞아 ‘호러 퀸’으로 변신한 레이디스 코드를 통해 팬들에게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어 눈길을 사로잡고 있는 것.

‘헤이츄’의 뮤직비디오를 접한 네티즌들은 “역시 기대를 저버리지 않았다”, “한편의 호러 영화를 보는 것 같다”, “뮤직 비디오 센스 굿! 요즘 같은 날씨에 딱 어울리는 곡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레이디스 코드는 현재 미니 2집 앨범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신곡 ‘헤이츄’는 각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오세훈 기자 ohhoon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