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수, 찌라시에 “없는 얘긴 또 안한다”

입력 2019-01-14 10:5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박명수, 찌라시에 “없는 얘긴 또 안한다”

개그맨 박명수가 자신에 관한 내용을 담은 증권가 정보지, 일명 '찌라시'에 대해 언급했다.

13일 방송된 MBN '내 친구 소개팅'에서 MC 박명수는 "나는 남자다운 스타일이다. 그리고 우리 아내는 남자다운 사람을 좋아한다"고 말했다. 이에 사유리는 "그런데 나는 박명수의 아내가 센 편이라, 박명수가 늘 부드럽게 대한다고 들었다. 찌라시에서 봤다"고 반응해 박명수를 놀라게 했다.

이에 박명수는 "정말 찌라시에 내 이야기가 있냐?"고 물었고, 사유리는 "박명수가 집에만 도착하면 휴대전화를 끄고, 회식 자리에서도 여자가 옆 자리에 앉지 않았다는 사실을 인증하기 위해 사진을 찍어보낸다는 내용이었다"고 설명했다.

그러자 박명수는 "그런데 찌라시가 없는 이야기는 안한다"고 받아쳐 웃음을 안겼다.

사진| MBN '내 친구 소개팅'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