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선영, 방송 중 남성 회원 돌발행동…눈물 펑펑

입력 2019-05-19 09:5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윤선영, 방송 중 남성 회원 돌발행동…눈물 펑펑

MBC 신나는 로맨스 ‘호구의 연애’ 예고 영상에서 여행 도중 눈물을 흘리는 윤선영의 모습이 공개돼 무슨 사연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그녀가 우는 모습에 많은 시청자들과 누리꾼들이 “선영이 왜 우는 거야” “선영이 울리지 마라”라며 뜨거운 반응을 보내 화제를 모았다. 이어서 윤선영의 눈물을 닦아주는 의문의 남성이 함께 등장해 더욱 호기심을 증폭시키기도 했다.

사연의 전말은 오는 12일 방송되는 ‘호구의 여행’ 거제도 여행에서 밝혀진다. 거제도의 깊은 밤 모든 일정이 끝난 후 모두가 잠자리에 들 무렵 혼자 잠들지 못하고 안절부절못하는 모습을 보이던 한 남성 회원은 급기야 윤선영을 긴급 호출한다.

윤선영은 영문도 모르는 채 어리둥절한 상태로 밖에 나왔고 그런 그녀를 남성 회원은 은밀한 장소로 데려가 뜻밖의 데이트를 할 예정이다. 의아해하던 윤선영도 이내 둘만의 비밀 데이트를 즐기며 즐거워했다고 해 설렘을 유발한다. 그러나 잠시 후 남성 회원의 예상치 못한 돌발행동에 윤선영은 당황하며 결국 닭똥 같은 눈물을 펑펑 흘리고 말았다는 후문이다.

과연 그녀를 울게 한 남성 회원은 누구일지, 또 돌발행동은 무엇이었을지 궁금증을 더해가는 가운데 MBC ‘호구의 연애’는 오는 12일 일요일 밤 9시 5분 방송된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