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정근우, KBO리그 통산 12번째 1000득점에 -5

입력 2018-09-14 11:11:00
프린트


[동아닷컴]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 정근우가 개인 통산 1000득점 달성에 5득점만을 남겨두고 있다.

KBO 리그 역대로 1000득점을 달성한 선수는 2002년 한화 장종훈을 시작으로 지난해 정성훈(당시LG)까지 총 11명으로, 정근우는 KBO 통산 12번째이자 한화 소속으로는 장종훈, 장성호에 이어 3번째 선수가 된다.

2005년 SK에 입단한 정근우는 같은 해 4월 3일 수원 현대전에서 첫 득점을 올렸다. 이후 정근우는 2012년 9월 25일 문학 LG전에서 500득점을 올린바 있고 9월 13일 현재 995득점을 기록 중이다.

본인의 한 경기 최다 득점은 2009년 8월 5일 문학 넥센전 외 4차례 기록한 4득점이며 한 시즌 최다 득점은 121득점으로 2016년 KBO 리그 득점상을 수상한바 있다.

한편, KBO는 정근우가 1,000득점을 달성할 경우 표창규정에 의거해 기념상을 수여할 예정이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