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스테이지’ 장윤정 “이제 40대…셋째 자신 없다”

입력 2019-07-05 09:4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더스테이지’ 장윤정 “이제 40대…셋째 자신 없다”

‘윤도현의 더 스테이지 빅플레저’ 장윤정이 KBS 아나운서이자 남편 도경완에 대해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최근 진행된 SBS funE ‘윤도현의 더 스테이지 빅플레저’ 촬영에서 장윤정은 팬들의 질문에 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장윤정이 한 팬의 “도경완 아나운서와 결혼한 것 후회한 적 없냐”는 질문에 “어이구…”라며 즉답을 하지 못 하자 MC 윤도현은 “왜 이렇게 생각을 많이 하냐. 많은 생각을 하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에 장윤정은 윤도현에게 역으로 “결혼한 것 후회한 적 없냐”고 물었고, 윤도현은 장윤정의 질문이 끝나기 무섭게 “후회한 적 없다”고 단호하게 답했다.

윤도현의 답변에 장윤정은 놀라며 “이렇게 해야 하는 거 였구나. 잘못했네. 잘못했어”라고 자책을 했다. 윤도현은 장윤정에게 “많은 생각을 한 것 보니까 (도경완 아나운서와)많은 일들이 있었나 보다”라고 다시금 팬의 질문을 상기시켰다.

장윤정은 “물론, 많은 일들이 있었다. 다시 안 태어나려 한다. ‘다시 태어나면(결혼하겠냐)?’ 이런 질문 받을 까봐 이번 생으로 깔끔하게, 훌륭하게, 열심히 살려고 한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윤도현은 “(장윤정이)펑크 록 뮤지션 마인드다. 우리에겐 내일은 없다 같은 모토로 음악을 하는 친구들이 있다”고 거들어 다시금 폭소케 했다.

이 외에도 장윤정은 셋째 아이를 묻는 질문에 “셋째는 없다. (아이는)너무 예쁜데 자신이 없다. 이제 나이도 있다. 40대니까”라고 대답해 솔직한 면모를 자랑했다.

장윤정과 나무가 출연하는 ‘윤도현의 더 스테이지 빅플레저’의 무대는 오는 7월 5일(금) 밤 12시 SBS funE, 7월 10일(수) 밤 10시 30분 SBS MTV, 7월 15일(월) 밤 11시 SBS plus UHD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