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세븐, 비하인드컷도 섹시 수트핏…팬심 저격 완료

입력 2019-11-07 07:4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갓세븐, 비하인드컷도 섹시 수트핏…팬심 저격 완료

그룹 GOT7(갓세븐)이 프로페셔널한 모습으로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GOT7은 오늘(7일) 새 앨범 'Call My Name'(콜 마이 네임) 팬 쇼케이스 현장에서 포착한 다채로운 모습의 비하인드 포토를 오픈했다.

완벽한 슈트핏을 뽐낸 단체 사진과 최선을 다해 무대를 준비하는 모습으로 출구 없는 매력을 선사했다. 진영은 날렵한 턱 선으로 물오른 비주얼을 자랑했고 유겸은 카메라를 향해 귀여운 포즈를 취해 시선을 집중시켰다. 뱀뱀과 잭슨은 진지하게 모니터를 바라보는 눈빛으로 무대에 오르기 전 긴장감 넘치는 분위기를 풍겼다.

이날 쇼케이스에서 GOT7은 풍성한 무대 구성으로 팬들의 열렬한 환호를 얻었다. 새 앨범 타이틀곡 '니가 부르는 나의 이름'과 수록곡인 'THURSDAY'(썰스데이), 'Crash & Burn'(크래시 앤 번)까지 세 곡의 신곡 무대로 현장을 뜨겁게 달궜다. 환상적인 슈트핏을 뽐내며 완벽한 퍼포먼스를 선보여 컴백을 기다려온 팬들의 기대감을 충족시켰다.

지난 4일 오후 6시 발매된 미니앨범 'Call My Name'은 국내외 앨범 차트 정상에 올라 '글로벌 대세돌'의 위상을 입증했다. 새 앨범은 발매 당일(4일)에 이어 5일 기준 한터 일간 앨범 차트와 가온 'Retail Album Chart'(리테일 앨범 차트) 일간 1위를 차지했다. 또 5일 오후 2시 기준 호주, 브라질, 멕시코, 뉴질랜드 등 해외 28개 지역 아이튠즈 앨범 차트 1위를 달성했다.

신곡 '니가 부르는 나의 이름'은 GOT7이라는 이름을 완성시켜준 팬들을 향해 진심 담긴 마음을 담아 노래한다. JYP엔터테인먼트 수장 박진영과 리더 JB가 작사를 맡아 팬들이 GOT7을 불러줄 때 존재의 의미를 찾는다는 메시지를 가사로 표현했다. "니가 부르는 나의 이름이 듣고 싶어 너의 그 목소리", "같은 꿈 같은 추억들 모든 의미가 너야" 등 애절한 가사와 흡입력 있는 사운드의 조화가 귀를 사로잡는다.

(사진 제공: JYP엔터테인먼트)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