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자 “나도 항간에 떠도는 야한 동영상…” 발끈

입력 2018-03-20 10:28:00
프린트
크게보기

개그맨 이영자가 자신의 야한 동영상이 떠돌 수 있다고 언급했다.

19일 밤 방송된 KBS 2TV '안녕하세요'에서 이영자는 동굴(?)에 들어가면 안 나오는 남편이 고민이라는 사연을 소개했다.

이어 "너무 궁금해서 몰래 남편 방에 들어가서 봤는데 연예인 화보, 야한 동영상이 있더라"라고 털어놓은 고민녀. 이에 이영자는 "내 건 아니지?"라고 진심으로 물었고, 출연진들과 방청객들은 일동 웃음을 터트렸다.

그러자 이영자는 "나도 연예인이잖아. 나도 동영상 있을 수도 있잖아! 나도 항간에 떠도는 동영상이 있을 수 있는 거잖아"라고 발끈해 웃음을 안겼다.

사진|KBS 2TV '안녕하세요'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