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쁜 누나’ 손예진 “정해인, 최대한 사랑하는 중”

입력 2018-04-26 17:14:00
프린트
크게보기

배우 손예진이 드라마가 사랑받고 있는 이유를 설명했다.

26일 오후 서울 여의도동 63컨벤션센터에서 진행된 JTBC 금토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기자간담회에는 안판석 감독, 손예진, 정해인 등이 참석했다.

이날 손예진은 "멜로를 정말 많이 찍었다. 이 작품이 저한테 특별하고, 시청자들이 더 특별하게 다가오는 것은 현실성에 있는 것 같다"면서 "제 나이에 맞는 캐릭터이고, 여성으로서 개인적인 30대 후반 여성으로 살아가는 부모님과 관계, 연애, 일 등이 대본에 나와 있다"고 밝혔다.

이어 손예진은 "(정해인과) 연애 장면은 많은 분이 공감하고 실제 연애를 훔쳐 보는 것 같다고 한다. 감독님의 연출 덕분이다. 저희는 최대한 사랑을 하고, 최대한 아름다워 보이는 현실 연애를 한다"고 말했다.

또한 "시청자들이 보기에 대본인지, 애드리브인지 헷갈리다 싶을 정도로 보여주고 싶다. 이 작품은 저한테 너무 소중하고 잊지 못할 작품이 될 것 같다"고 덧붙였다.

한편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는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