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라, 마릴린 먼로 빙의…아찔한 장면, 알고 보니

입력 2018-06-25 13:41:00
프린트
크게보기

배우 클라라가 영화 속 한 장면을 공개했다.

클라라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편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클라라는 붉은색 치마를 입고 영화 '7번만의 외출'에서 마릴린 먼로가 뒤집히는 치마를 붙잡는 아찔한 상황을 비슷하게 연출했다.

알고 보니, 이는 중국 영화 '정상'의 한 장면이다.

클라라는 최근 중국 국제 상하이영화제에 참석한 바 있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