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민, ‘해투’ 녹화 현장 “유재석 허경환 이야기 엿들었더니…”

입력 2013-11-08 16:01:13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지민과 유재석(위). 사진출처 | 김지민 트위터

개그우먼 김지민과 MC 유재석이 만났다.

김지민은 8일 자신의 트위터에 “녹화 중간 쉬는 시간. 본의 아니게 경환 오빠와 유선배님이 하는 얘길 엿듣게 됐다. ‘지민이 놀리는 게 너무 재미있어~’ ㅠㅠ 개그우먼이 재밌게 해줬음 됐다 뭐~!^^”라는 글을 적었다.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김지민이 유재석, 박미선과 다정하게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이 담겨 있다. 김지민의 장난스러운 미소와 유재석의 부드러운 표정이 눈길을 끈다.

김지민은 7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팔랑귀 특집’에 출연해 소탈하면서도 엉뚱한 매력을 가감 없이 드러냈다. 특히 김지민은 야간매점 코너에서 아무도 생각하지 못했던 메뉴 ‘찐과일’을 들고 나와 MC 유재석과 박명수를 당황하게 만들기도.

한편, 김지민은 KBS 2TV ‘개그콘서트’의 코너 ‘뿜 엔터테인먼트’에서 ‘느낌 아니까~’라는 유행어로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동아닷컴 한민경 기자 mkhan@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