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이슬 이열음 ‘고교처세왕‘ 출연 확정, ‘쇼퍼홀릭’ 보여준다

입력 2014-04-26 19:2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열음과 천이슬이 tvN 새 월화드라마 '고교처세왕'에 캐스팅됐다는 소식이 전해져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고교처세왕'은 철없는 고등학생의 대기업 간부 입성기를 그린 로맨틱 코미디로 서인국, 이수혁, 이하나, 최필립 등이 출연한다.

이열음은 이 드라마에서 정수영(이하나 분)의 친동생이자 이민석(서인국 분)을 짝사랑하는 고교생 정유아 역을 맡은 것으로 전해졌다.

천이슬은 푼수과로 생각 없이 말하는 해맑은 스타일의 매력적인 캐릭터 윤도지 역을 맡았다. 넉넉하다고 할 수 없는 월급을 온통 옷, 가방, 구두, 화장품 등 자기 치장에 다 쓰고 결국 생활비는 카드대출을 받는 대책 없는 '쇼퍼홀릭'으로 등장할 예정.

이열음은 "좋은 작품에 참여하게 돼 무척 설레고 기쁘다. 아직 부족한 부분이 많지만 이번 작품으로 한걸음 더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 감격스런 첫 미니시리즈인 만큼 좋은 연기 보여드릴 수 있도록 열심히 배우는 자세로 최선을 다하겠다. 사랑스러운 고교생 정유아 앞으로 예쁘게 지켜봐주시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천이슬은 "이번 배역을 위해 연기 공부를 꾸준히 해온 만큼 조금 더 성숙한 연기를 보여드리겠다"며 "또 최선을 다해 배우 천이슬의 이름을 알리기 위해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다.

'고교처세왕'은 '마녀의 연애' 후속으로 오는 6월 첫 방송 된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