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일우, 출근길 패션 포착… ‘모델 포스’

입력 2015-07-15 13:3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정일우, 출근길 패션 포착… ‘모델 포스’

배우 정일우의 출근길 모습이 포착됐다.

정일우가 15일 홍대에 위치한 김종학프로덕션에서 진행된 한중합작 웹 드라마 ‘아무도 본 적 없는 고품격 짝사랑’(가제)의 첫 대본 리딩 참석을 위해 출근하는 모습이 공개돼 여성 팬들의 이목을 집중 시키고 있다.

한중 합작 웹드라마 ‘아무도 본 적 없는 고품격 짝사랑’은 한국의 대표 제작사인 김종학프로덕션과 중국 대형 포털사이트 소후닷컴이 공동 제작하는 웹드라마로 국내외 관계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정일우는 한국의 거대 연예기획사의 대표 최세훈 역을 맡았다. 최세훈은 손대는 신인마다 탑 스타가 된다는 일명 마이더스의 손으로 불린다. 까칠하고 도도하며 외모, 능력, 조건 모두 완벽한 남자의 매력으로 한중 양국의 여심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정일우는 블랙 팬츠와 티셔츠를 매치한 편안하면서도 세련된 패션으로 모던하면서도 시크한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정일우는 훤칠한 팔등신 비율과 조각 같은 옆모습으로 모델 포스를 뽐내고 있어 시선을 집중시킨다

특히 대본 리딩이 시작되기 전 대본을 꼼꼼히 정독하고 연습하는 모습에서 첫 전체 대본 리딩에 대한 기대감과 설렘이 물씬 느껴진다. 여기에 한 손에 대본을 들고 브이 포즈를 취하며 환한 미소로 활짝 미소 짓고 있는 정일우의 모습이 여심을 자극하고 있다.

이날 대본 리딩에 나선 정일우는 “좋은 작품을 만나게 돼 행복하고, 즐거운 작업이 될 것 같아 기대된다. 더욱 열심히 준비해서 지금껏 보여드리지 못한 새로운 모습으로 인사 드리겠다. 드라마 많이 기대해주시고 사랑해달라”며 소감을 전했다.

한편 ‘아무도 본 적 없는 고품격 짝사랑’은 모든 것을 다 갖춘 완벽한 남자가 자신과 정 반대의 세계에서 살고 있는 여자를 만나 처음 사랑에 빠지면서 보여주는 순수하고 진심 어린 순애보를 그린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한국과 중국에서 오는 9월 공개될 예정이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쉘위토크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