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훌륭’ 강형욱 “제자 이경규·이유비, 기대+부담 된다”

입력 2019-11-04 14:1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개훌륭’ 강형욱 “제자 이경규·이유비, 기대+부담 된다”

‘개는 훌륭하다’ 강형욱이 ‘제자’ 이경규, 이유비에 대해 말했다.

4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S 누리동 쿠킹스튜디오에서는 KBS2 새 예능프로그램 ‘개(犬)는 훌륭하다’(이하 ‘개훌륭’) 기자간담회가 개최됐다. 이날 간담회에는 출연진 이경규, 강형욱, 이유비 그리고 연출을 맡은 이태헌 PD가 참석했다.

이날 강형욱은 이번에 이경규, 이유비를 제자로 선택한 것에 대해 “아직도 썩 내키지는 않는다. 나도 아직 부족하다고 생각을 한다. 그래서 제자라는 분들을 모실 준비가 안 됐다고 생각했다. 센터에 있는 분들도 제자보단 동료라는 느낌이다. 그래서 기대가 되고 부담이 되기도 한다”라고 솔직한 성격을 말했다.


‘스승’ 강형욱이 바라본 제자 이경규, 이유비는 어떨까. 이에 먼저 강형욱은 이경규에 대해 “관찰력이 좋으신 것 같다. 또 하나는, 상담을 할 때 경험한 거지만 형님이 있게 되면 촉진제 작용을 하는 것 같다. 집중도가 높아지고 힘이 느껴졌다. 또 몸보다 눈이 더 빨라서 전문가인척 하기 쉬웠다. 어디 가서 사업을 하시는 게 아닌가 걱정된다”라고 말했고, 이유비에 대해서는 “에너지도 넘치고 활발하다. 논다고 생각이 될 정도였다. 동물을 대해보지 않은 느낌이었다. 좋은 보호자가 될 수 있는 단계를 거치는 과정이라고 생각한다. 아직까지는 굉장히 우수하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개훌륭’은 자타공인 예능 대부 이경규와 예능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배우 이유비가 대한민국 대표 반려견 훈련사이자 셀럽인 강형욱을 선생님으로 모시고 반려견 훈련사에 도전하는 성장기를 다룰 예정이다. 오늘(4일) 오후 11시 10분 첫 방송.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