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KL, 대만여행박람회 ‘TITF’ 참가

입력 2019-11-11 05:4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외국인 전용 카지노 세븐럭을 운영하는 게이밍 공기업 그랜드코리아레저(GKL, 사장 유태열)은 대만 타이페이 국제무역센터에서 8일부터 11일까지 열린 ‘2019 TITF’(타이베이 국제여전)에 참가했다. 올해로 32회째를 맞는 TITF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가장 큰 국제여행박람회다. 올해 60개국에서 1700개 업체가 참가했다. GKL은 한류스타 이민호와 함께 세븐럭의 브랜드를 홍보하고, 체험 이벤트와 경품 증정 등을 통해 외래방문객 유치에 주력했다.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