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때빼고 광내고’ PD “소유, 본명 ‘강지현’ 사용…마인드 감동”

입력 2019-11-15 14:1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때빼고 광내고’ PD “소유, 본명 ‘강지현’ 사용…마인드 감동”

‘때빼고 광내고’ 나수지 PD가 병헌, 소유의 캐스팅에 대해 설명했다.

15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S 누리동 쿠킹스튜디오에서는 KBS2 ‘드라마스페셜 2019-때빼고 광내고’(이하 ‘때빼고 광내고’) 기자간담회가 개최됐다. 이날 간담회에는 배우 박은석, 나혜미 그리고 연출을 맡은 나수지 PD가 참석했다.

이날 나수지 PD는 “병헌 씨가 아이돌 출신인 걸 몰랐다. 배우로 만나서 원래 연기를 하는 사람인줄 알았다. ‘미스터 기간제’를 보고 캐스팅을 하게 됐다. 나중에 알고 보니 아이돌이었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그는 “또 소유 씨는, 니즈가 맞았던 것 같다. 소유 씨는 연기에 대한 갈망이 크다. 누구보다 신인처럼 성실하게 일을 해줬다. 이 드라마에서 본인이 ‘소유가 나오네’로 이슈가 되면 드라마에 누가 될까봐 본명 강지현으로 내줬으면 하더라. 그 마인드에 감동했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때빼고 광내고’는 특수청소 용역업체 직원과 오너로 만난 두 남녀가 범죄 현장 청소를 하다 묻힐 뻔했던 한 사건의 얼룩을 닦아내며 진실을 찾는 이야기를 그린다. 11월 15일 금요일 오후 11시 15분 방송된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