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미애 응급실, 정미애 측 “일정 도중 호흡곤란→응급실行” [공식입장]

입력 2019-11-27 09:4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정미애 응급실, 정미애 측 “일정 도중 호흡곤란→응급실行”

정미애가 급히 응급실을 찾았다. 정미해는 천식 증세 등으로 응급실 찾아 치료를 받은 것이다.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는 27일 “정미애가 잡혀있던 스케줄을 이행하다 평소 앓던 천식 증세가 심해져 호흡 곤란 증세로 근처 종합병원 응급실에 긴급히 이송됐다”고 이야기했다.

그러면서 “현재 경과를 지켜봐야 한다는 의사 소견에 따라 정미애는 병원에서 안정을 취하는 중이다”라며 “당사는 소속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정을 위해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정미애는 TV조선 ‘미스트롯’에서 송가인에 이어 2위를 차지해 주목받았다. 최근에는 ‘미스트롯’ 미주투어 콘서트 일정을 마치고 귀국했다. 이후 예정된 일정을 소화하던 도중 호흡 곤란 증세로 급히 응급실을 찾았다는 게 소속사 설명이다.

● 다음은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입니다. 앞서 보도된 정미애 응급실 이송 관련 공식입장 전달 드립니다.

정미애가 SBS 금토드라마 '하이에나' 촬영 도중 호흡 곤란을 보여 이송된 것은 잘못된 사실의 오보 내용입니다. 정미애는 잡혀있던 스케줄을 이행하다 평소 앓던 천식 증세가 심해져 호흡곤란 증세로 근처 종합병원 응급실에 긴급히 이송됐습니다.

현재 경과를 지켜봐야 한다는 의사의 소견에 따라 정미애는 병원에서 안정을 취하는 중입니다. 오보로 인해 기자님들께 혼선을 드린 점 사과 말씀 전해드립니다. 당사는 소속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정을 위해 최선을 다할 예정입니다. 감사합니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