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체크] ‘아이콘택트’ 최홍만, 가족과 멀어진 사연…사진 한 장 때문

입력 2019-12-02 14:0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TV체크] ‘아이콘택트’ 최홍만, 가족과 멀어진 사연…사진 한 장 때문


‘테크노 골리앗’ 최홍만이 ‘아이콘택트’를 통해 근황을 전한다.

2일(오늘) 방송될 채널A ‘아이콘택트’에서는 씨름 선수에서 격투기 스타로 변신해 화려한 삶을 살던 최홍만이 일상 생활 속 고충을 털어놓는다.

그는 남다른 키와 덩치 때문에, 밖에 나가기만 하면 쏟아지는 시선을 10대 시절부터 겪어야 했다. ‘최홍만’을 아는 사람이든 모르는 사람이든 수군거리며 쳐다보는 눈빛은 예민한 성격인 최홍만에게 힘든 일상을 안겨줬다.

최홍만은 “얼굴을 가리려고 모자를 많이 쓰는데, 저는 신체 사이즈 때문에 모자를 써도 안 된다”며 검은 수건을 머리에 두르고 마스크까지 써 보였다. 그는 “이렇게 하고 나가도 둘 중 한 명은 알아본다”며 집 안에서 ‘혼밥’을 하는 모습으로 평생 받아온 남들의 시선 때문에 괴로운 모습을 공개했다. 또 집에 혼자 있던 그는 자신의 뉴스에 달린 댓글을 보며 마음 아파하기도 했고, MC 하하는 “홍만아, 그냥 읽지 마”라며 안타까워했다.

이처럼 겉모습은 거칠지만 속은 여린 최홍만은 이날 방송에서 가장 소중한 존재임에도 ‘사진 한 장’ 때문에 고교 시절 이후 멀어져 버린 가족과 다시 친해지기 위해 용기를 냈다. 그의 눈맞춤 상대는 2일 방송에서 본격 공개된다.

한편, 이날의 두 번째 에피소드 주인공으로는 ‘아이콘택트’ 홈페이지를 통해 “가족과의 추억을 되찾고 싶다”는 간절한 소원을 전한 한 남자가 등장한다. 이 신청자는 인터넷 커뮤니티에 자신의 일상을 기록으로 남겨 네티즌들에게 많은 응원을 받고 있는 주인공. “어릴 적 추억을 되찾고 싶다”며 또 다른 특별한 눈맞춤에 도전한 이 신청자의 사연도 기대를 모은다.

‘아이콘택트’ 16회는 오늘밤 9시 50분 방송된다.

사진|채널A ‘아이콘택트’동아닷컴 이슬비 기자 misty8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