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D-5’ 김재중, 오늘도 비주얼 열일 중

입력 2020-01-09 16:1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컴백 D-5’ 김재중, 오늘도 비주얼 열일 중

신보 발매 5일을 앞둔 김재중의 ‘숨멎 비주얼’이 공개돼 화제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오늘(9일) 공식 SNS를 통해 김재중의 새 미니앨범 ‘애요’의 재킷 사진 일부가 선공개됐다. 재킷 사진 속 김재중은 완벽한 이목구비에 남신 같은 자태로 훈훈함을 더했다. 컴백을 5일 앞둔 상황에서 김재중의 더 업그레이드된 ‘극강 비주얼’이 공개되자 팬들이 반응이 폭발적인 상황“이라고 전했다.

사진 속 김재중은 올 화이트부터 올블랙 의상까지 모두 찰떡같이 소화 해내고 있다. 그의 뚜렷한 이목구비와 조각 같은 비주얼은 보기만 해도 많은 이들의 마음을 빼앗으며 마치 화보집을 방불케하는 다양한 콘셉트들을 소화해내고 있어 팬들의 시선을 더했다. 김재중은 역시 '비주얼 쇼크'의 원조답게 한순간도 눈을 뗄 수 없는 숨 막히는 멋짐을 자랑하고 있다.

또한 김재중의 길게 자란 머리카락 또한 시선을 사로잡는다. 가르마를 반으로 타 이전에는 볼 수 없었던 고혹적인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는 김재중의 모습에 새로 공개될 타이틀곡 ‘여리디여린 사랑을’과 수록곡들에 대한 궁금증 또한 높아지고 있다. 앞서 어제(8일) 공개된 올 화이트 슈트 차림의 김재중의 모습 역시 반응이 뜨거웠다. 김재중은 남신 분위기를 물씬 풍기는 조각 같은 외모와 신비로운 분위기가 더해져 비주얼 끝판왕의 면모를 확인케 한 것.

김재중의 이번 미니앨범의 ‘애요’의 타이틀곡 ‘여리디여린 사랑은’ 사랑했던 연인과 함께한 애틋했던 과거의 시간과 보고픈 게 이제는 슬퍼진 현재의 상황을 대비하여 노래하는 곡으로 김재중의 애절하고 슬픈 목소리가 더해져 완성되었다. 보컬의 힘과 감정이 온전히 느껴져 리스너들에게 사랑의 감정을 회상하게 만들고 눈물짓게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렇듯 공개되는 사진마다 다채로운 분위기를 소화해내며 ‘잘생김의 교과서’다운 독보적 비주얼을 자랑한 김재중의 신보 발매가 어느덧 5일 앞으로 다가왔다. 이에 리스너들의 가슴 깊게 스며들 애절한 발라드곡들이 수록된 김재중의 두 번째 미니앨범 ‘애요’에 관한 기대가 그 어느 때보다 뜨거워지고 있는 상황. 오는 14일(화) 오후 6시 김재중의 열일하는 비주얼과 음악을 모두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김재중의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등 뒤에 날개 있는 거 아니죠? 김재중 외모 미쳤다 진짜”, “콘셉트마다 비주얼 폭발 진짜”, “김재중씨 얼굴 대상 드립니다 진짜. 김재중 얼굴 천재만재!”, “얼굴만 맛집이게요? 음악도 맛집입니다! 새 앨범 다들 많이 기대해주세요!” 등 인스타그램과 트위터, 웨이보 등 각종 SNS를 통해 뜨거운 반응을 전했다.

한편, 김재중의 두 번째 미니앨범 ‘애요’는 오는 14일(화)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를 통해 전격 발매된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