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리아킴, 마마무 ‘HIP’ 안무 탄생 비화 공개…양준일 기립 박수

입력 2020-03-04 13:2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안무가 리아킴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마마무 ‘HIP’ 안무 탄생 비화를 공개한다.

4일 밤 11시 5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최행호)는 양준일, 박준형, 리아킴, 라비가 출연하는 ‘재생을 부르는 사람들’ 특집으로 꾸며진다.

안무 영상으로 유튜브 조회 수 47억 뷰를 달성한 리아킴이 반전 수입 공개로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한다. 어마어마한 조회 수만큼 큰 수입을 기대했던 상황. 그러나 뜻밖의 반전에 김구라가 탄식해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그런가 하면 리아킴이 ‘라스’ 출연 이유로 ‘양준일’을 꼽아 눈길을 끈다. 평소 예능 출연에 대한 울렁증이 있다는 그녀는 양준일이 함께 한다는 소식에 출연을 결심했다고. 두 사람은 비슷한 헤어스타일로도 시선을 강탈하는 등 케미를 이어갈 예정이다.

리아킴이 안영미의 가슴 춤을 인정해 관심을 집중시킨다. 안영미의 가슴 춤에 확실한 근본이 있다는 것. 이에 리아킴이 직접 가슴 춤을 선보였고, 한껏 신난 안영미의 모습이 포착돼 웃음을 더한다.

소녀시대, 선미, 트와이스 등의 안무가로도 유명한 리아킴이 마마무 ‘HIP’ 안무의 탄생 비화를 공개한다. 최초 버전의 안무를 퇴짜 맞은 그녀는 “제가 다시 짜오겠다!”라며 이를 갈고 지금의 안무를 탄생시킨 것. 이어 그녀는 마마무 ‘HIP’ 안무는 물론 독보적인 댄스 실력으로 양준일의 기립 박수를 받는 등 감탄을 모았다고 전해진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