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이승기 “육성재가 날 이용했다” 충격+배신감

입력 2020-03-07 10:1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신상승형재’ 신성록, 이상윤, 이승기, 양세형, 육성재와 AI의 치열한 대결이 펼쳐진다.

이날 멤버들에게는 음성인식 AI와 대결하여 이겨야만 사부에 대한 힌트를 얻을 수 있다는 미션이 주어졌다. 육성재는 ‘음악을 듣고 제목 맞히기’에 도전했다. 그는 첫 번째 문제로 이승기의 대표곡을 맞닥뜨렸다.

평소 꾸준히 이승기를 롤모델이라 말해왔던 육성재이기에 기대했던 것도 잠시, 육성재는 당황한 기색을 숨기지 못했다. 이에 큰 충격을 받은 듯한 이승기는 “육성재가 그동안 날 이용했다”라며 분개(?)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하지만 이어진 문제에서 또다시 이승기의 대표곡 ‘내 여자라니까’가 출제됐고, 육성재가 이를 극적으로 맞히며 두 사람은 서로를 부둥켜안고 우정을 재확인했다고 전해진다.

그런가 하면 ‘서울대 출신’ 이상윤은 AI를 상대로 암산 대결에서 승리해 대표 ‘뇌섹남’다운 면모를 자랑하며 인류의 자존심을 지켰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AI를 이긴 인류 대표’가 사부로 함께한다고 알려져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인류 대표’로 나선 멤버들과 AI의 정면승부는 8일(일) 오후 6시 25분 방송되는 ‘집사부일체’에서 공개된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