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박동원 ‘(양)기현아 타구 맞은거 괜찮아?’

입력 2020-03-18 16:1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프로야구 개막이 4월 중으로 잠정 연기된 가운데 키움 히어로즈가 1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청백전을 가졌다. 4회말 2사 원정팀 양기현이 홈팀 박동원의 타구에 맞아 괴로워하고 있다. 박동원이 걱정스런 표정으로 바라복 있다.

고척 | 김종원 기자 won@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