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가니니 실사판’ 바이올리니스트 KoN(콘), 새 디지털 싱글 ‘RACHMANINOV’ 발매

입력 2020-04-02 11:0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라흐마니노프의 서정성이 돋보이는 ‘파가니니 주제에 의한 광시곡 중 18번 변주곡’과 ‘보칼리제’ 2곡 수록
네이버, 벅스, 멜론, 지니 등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 통해 공개


‘전천후 바이올리니스트’ KoN(콘)이 4월 1일 라흐마니노프의 생일을 맞아 첫 클래식 앨범 ‘RACHMANINOV’를 선보였다.

러시아를 대표하는 피아니스트이자 작곡가인 라흐마니노프의 피아노협주곡 2번은 한국인이 가장 즐겨 듣는 클래식 중 하나로 손꼽힌다. 라흐마니노프의 곡들은 대체로 강렬하고 어려운 곡으로 알려져 있지만 러시아 특유의 감미로우면서도 서정적인 선율을 담고 있어 더욱 진한 감동을 준다.

이번 ‘RACHMANINOV’ 앨범에 실린 ‘Rhapsody on a Theme of Paganini, Variation 18 (파가니니 주제에 의한 광시곡 중 18번 변주곡)’과 ‘Vocalise (보칼리제)’는 라흐마니노프 특유의 서정성이 돋보이는 곡들이다.

한국 최초의 집시 바이올린니스트인 KoN(콘)은 그동안 슬픔과 애환이 돋보이는 집시음악을 완벽하게 표현하며 자신의 색깔을 뚜렷하게 보여주었다.

이번 앨범은 일상에 지친 사람들의 마음을 위로하고자 라흐마니노프의 서정성에 KoN(콘) 특유의 감성과 해석을 가미해 섬세하고 아름다운 선율을 담아냈다.

바이올리니스트 KoN(콘)은 2019년 뮤지컬 ‘파가니니’에서 주인공 파가니니 역을 맡아 노래와 연기뿐만 아니라 파가니니의 ‘24개의 카프리스’, ‘바이올린 협주곡 2번-라 캄파넬라’ 등 명곡들이 녹여진 뮤지컬 넘버를 완벽하게 연주하며 주목 받았다.

뮤지컬 활동 외에도 뉴욕 스타일 패션 위크에서 모델로 데뷔하는가 하면 MBC ‘쇼! 음악중심’에서 가수 김장훈과의 콜라보 스페셜 무대, KBS 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에서 배우로 활약하는 등 다양한 방면으로 활동하며 자신의 재능을 펼치고 있다.

KoN(콘)의 ‘RACHMANINOV’는 공연제작사 HJ컬쳐의 레이블인 ‘에이치제이클래식’이 첫 포문을 연 앨범이기도 하다. HJ컬쳐는 뮤지컬 ‘라흐마니노프’, ‘파가니니’, ‘살리에르’, ‘파리넬리’ 등 예술가 시리즈를 창작뮤지컬로 성공시킨 문화콘텐츠 컴퍼니로, 소속아티스트인 KoN(콘)의 앨범을 시작으로 클래식 장르로 분야를 확장해 나갈 것을 예고했다.

양형모 기자 hmyang030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