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시크릿넘버 측 “수담 학폭 의혹 사실무근, 루머에 법적대응” (공식입장)

입력 2020-05-19 20:0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전문] 시크릿넘버 측 “수담 학폭 의혹 사실무근, 루머에 법적대응” (공식입장)

그룹 시크릿넘버 수담이 학폭 의혹을 부정했다.

19일 수담과 고등학교 동창이라는 A씨는 익명의 SNS를 통해 '과거 수담이 왕따 몰이를 주도를 했으며 중학교 때부터 술 마시고 등교해 싫어했다'고 밝혔다. ‘동창이라는 증거를 내놓으라'는 일부 누리꾼들 반응에 A씨는 "예중, 예고는 붙어있는 경우가 많고, 나와 수담은 예중, 예고를 나왔다. 중학교 때부터 봐 왔던 친구다”라며 수담의 중학교·고등학교 졸업사진과 학창시절 찍은 사진을 증거로 제시했다.

관련해 시크릿넘버의 소속사 바인엔터테인먼트, 알디컴퍼니는 19일 공식 SNS에 "19일(오늘) 오전 SNS상에서 제기된 시크릿넘버의 멤버 ‘수담’에 대한 악의적인 비방글은 악성 루머이며 허위 사실임을 명확히 밝힌다"고 의혹을 일축했다.


이어 "가요계 첫 발을 내딛는 신인 그룹이 더 이상 거짓된 소문에 상처받지 않도록 부탁드리며 이 시간 이후 악의성 짙은 비방과 루머, 허위 사실을 유포하는 모든 행위에 대해서는 법적 대응을 고려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시크릿넘버는 오늘(19일) 데뷔했다.

[다음은 전문]

안녕하세요. 시크릿넘버 소속사 바인엔터테인먼트, 알디컴퍼니입니다.

19일(오늘) 오전 SNS상에서 제기된 시크릿넘버의 멤버 ‘수담’에 대한 악의적인 비방글은 악성 루머이며 허위 사실임을 명확히 밝힙니다.

가요계 첫 발을 내딛는 신인 그룹이 더 이상 거짓된 소문에 상처받지 않도록 부탁드리며 이 시간 이후 악의성 짙은 비방과 루머, 허위 사실을 유포하는 모든 행위에 대해서는 법적 대응을 고려할 계획입니다.

다시 한번 시크릿넘버를 사랑해주시고 격려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하다는 말씀드립니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