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스포츠 인재 육성 ‘기브앤 드림’ 장학사업 신설

입력 2020-05-20 09:4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재단과 함께 국내 취약 계층 아동 및 청소년 스포츠 유망주들이 스포츠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메르세데스-벤츠 기브앤 드림’ 장학사업을 신설했다고 20일 밝혔다.

‘기브앤 드림’은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가 진행하는 스포츠를 통한 기부 문화 확산 사회공헌활동 ‘메르세데스-벤츠 기브’의 일환으로 그동안 진행됐던 기부 자전거 대회 ‘기브앤 바이크’, 기부 골프 대회 ‘기브앤 골프’ 등을 통해 조성된 기부금을 국내 스포츠 유망주 양성을 위해 지원하는 장학사업이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올해 ‘기브앤 드림’을 통해 지난 2019년 한 해 동안 진행된 ‘메르세데스-벤츠 기브’ 모금액 중 1억5000여만 원을 총 50명의 장학생에게 장학금으로 지급하며, 스포츠 대회 출전비, 훈련비, 스포츠 용품 구매비, 부상 치료비 등 스포츠 관련 사용을 목적으로 1년간 지원한다.

또한,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선발된 장학생 대상 매년 1회 소득 기준, 진로에 대한 의지, 장학금 활용도 등을 기준으로 하는 ‘자격유지심사’를 거쳐 고등학교 졸업 시까지 지속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기브앤 드림’의 장학생으로는 전국 초·중·고의 스포츠 유망주 중 기초생활수급자나 차상위 계층, 기타 저소득 가정(중위소득 120% 이하) 학생에게 지원 기회가 제공됐으며,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아이들과미래재단, 스포츠 자문심사위원 김응준 한국체육대학교 체육학과 교수 등의 공정한 심사를 통해 축구, 태권도, 육상, 유도, 하키, 스키, 피겨, 골프 등 다양한 스포츠 분야의 유망주들이 선발됐다.

원성열 기자 sereno@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