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대목동병원 정혜원 교수, 대한산부인과내분비학회 회장 취임

입력 2021-01-12 14:1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대목동병원 산부인과 정혜원 교수

이대목동병원 산부인과 정혜원 교수가 대한산부인과내분비학회 첫 여성 회장이자 제6대 회장으로 취임했다.

정혜원 신임 학회장은 2008년 창립한 대한산부인과내분비학회의 창립준비 위원으로 시작해 12년간 활발한 활동을 통해 학회의 발전을 위해 헌신하고 있다. 그는 “그간 우리 학회가 지향한 목표를 계승하는 동시에 여러 회원님들과 소통을 통해 학회를 더욱 발전시키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정혜원 신임 학회장은 1984년 이화의대를 졸업하고 동대학원에서 의학 석박사를 취득했으며, 1993년부터 이화여자대학교 의과대학 부속 이대목동병원의 산부인과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다양한 생식내분비질환(다낭난소증후군, 월경 장애, 월경통, 피임 등) 및 폐경 호르몬 요법과 골다공증 질환 치료의 전문가로, 특히 다낭난소증후군, 자궁내막증, 내분비계 교란물질인 환경호르몬 분야를 선도해왔다.

정용운 기자 sadzoo@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