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마공원 직거래장터 바로마켓 2월 8~10일 임시휴장

입력 2021-02-07 17:3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농식품법인연합회는 서울경마공원에서 열리는 농축산물 직거래장터 ‘바로마켓’이 입점농가 1명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으로 2월8일부터 10일까지 임시 휴장한다고 밝혔다.

바로마켓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드라이브스루 형태로 매주 주 2일(화·수) 운영되어 왔다. 한국농식품법인연합회에 따르면 70여 입점농가 중 1명이 지난 5일 확진자로 판명됨에 따라 입점농가와 협의하여 이용자 보호를 위한 임시 휴장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한국마사회는 바로마켓 전 구역에 대한 소독 등 방역조치를 즉각 완료했고, 연합회도 입점농가에 대한 방역절차강화를 통해 바로마켓이 조기에 정상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정용운 기자 sadzoo@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