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인조 활동 보장을” 빅뱅 팬 트럭 시위 [연예뉴스 HOT③]

입력 2021-11-30 06:5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그룹 빅뱅의 팬들이 트럭 시위에 나섰다. 이들은 29일 오후 빅뱅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의 서울 합정동 사옥 앞에서 트럭 시위를 벌이며 “빅뱅의 4인조 활동을 보장하라”고 주장했다.

이들은 “YG엔터테인먼트가 소속사로서 당연히 해야 할 기본적인 일조차 제대로 하지 못하고 있다”면서 “4인조 빅뱅을 서포트하고 팬덤을 관리할 것을 요구한다”는 성명문을 발표했다.

이른바 ‘클럽 버닝썬’ 사건 이후 승리가 탈퇴한 이후 4인 멤버 체제로 그룹 활동을 펼칠 수 있게 하라는 요구이다.

[스포츠동아 엔터테인먼트부]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