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중소기업인과 함께하는 도시락 토론회’ 개최

입력 2024-07-03 17:56:2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울산 민생경제 활력 회복’ 주제
애로·건의사항 청취 등 진행

울산시청.

울산시(시장 김두겸)가 지난 2일 울산테크노산단 내 울산과학기술원 산학융합캠퍼스에서 ‘중소기업인과 함께하는 도시락 토론회’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울산 민생경제 활력 회복’을 주제로 열린 이날 간담회에는 김두겸 시장을 포함해 이윤철 울산상공회의소 회장, 안효대 경제부시장, 김철준 울산경제일자리진흥원장, 중소기업 단체장·기업 대표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점심 식사와 함께하는 편하고 자유로운 토론 형식으로 열렸으며 애로·건의사항 청취, 민생경제 활력 회복을 위한 자유토론 등으로 진행됐다.

또한 간담회 부대행사로 울산테크노산단 내 울산산학융합원 야외에서 ‘중소기업 여~유 데이’ 행복한 점심 공연이 펼쳐졌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시·기관·기업은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통해 지역경제 발전과 양질의 일자리를 늘려 울산 민생경제 전체에 활력을 높일 수 있다는 점에 공감하고 상호 협력할 것을 다짐했다.

특히 시는 청취한 주요 애로·건의사항을 관계기관(부서)과 협력해 향후 정책, 사업 추진 시 반영할 수 있도록 노력한다는 방침이다.

김두겸 시장은 “고물가·고환율 등 급변하는 국내외 상황에 중소기업들이 어려움에 직면하고 있다”며 “현장 의견을 참고해 맞춤형 애로 해소 등을 통해 중소기업이 울산의 역동 경제를 구현하는 핵심 축이 될 수 있도록 정책적 지원을 다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울산 | 김태현 스포츠동아 기자 localbuk@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대한민국 1등 스포츠신문 스포츠동아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