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투어, 코로나19 백신 유급휴가 도입

입력 2021-06-06 08:4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접종 당일과 다음날 2일까지 지원
하나투어(대표이사 김진국, 송미선)는 코로나19 백신 접종 독려를 위해 전 임직원 대상으로 ‘백신 유급휴가’를 시행한다.


백신 유급휴가 도입으로 코로나 19백신을 접종하는 하나투어 임직원들은 증세와 상관없이 접종 당일과 다음날까지 2일의 유급휴가를 지원받는다. 아스트라제네카(AZ)와 화이자 등 2회 접종이 필요한 백신을 접종할 경우에는 회차별 2일씩 총 4일의 유급휴가를 제공한다. 이미 개인연차를 사용해 백신 접종을 한 경우엔 연차를 복구해준다.


하나투어 관계자는 “임직원들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생각해 백신 접종 후 충분한 휴식을 보장하고자 백신휴가를 도입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정부의 정책과 방역지침에 적극적으로 협조해더 안전한 근무환경을 만들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