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서울시와 협력 코로나19 가족안심숙소 무상 제공

입력 2022-01-06 13:5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0일부터 브랜드 호텔 에이치애비뉴 2개점 전 객실
최장 10일 입소, 감염위험 없다 판단되면 연장 가능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는 서울시와 협력해 코로나19 가족안심숙소를 무상 제공한다.

야놀자와 서울시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안전한 격리환경을 구축하기 위해 재택환자 동거가족의 안전한 일상생활을 지원하기 위해 별도 숙소를 제공한다. 야놀자는 10일부터 브랜드호텔 에이치애비뉴 2개 점의 전 객실을 가족안심숙소로 지원한다. 동거가족에서 확진자가 발생해 분리격리가 필요하면 백신 2차 접종 및 PCR 검사 음성 확인을 거쳐 입실이 가능하다. 입소기간은 최장 10일이며 감염 위험이 없다고 판단되는 기간까지 연장할 수 있다. 야놀자는 서울시와 실시간 소통채널을 마련해 원활한 입퇴소를 지원하고 공용공간의 주기적인 방역도 진행할 예정이다.

심영석 야놀자 경영커넥트실장은 “최근 안전한 격리공간 수요가 급증한다는 소식을 접하고 확진자 및 동거가족들의 안전한 일상복귀를 위해 숙소를 무상 제공키로 결정했다”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ESG경영으로 지역사회의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