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Y컷] ‘전생에 웬수들’ 최윤영♥구원 결혼?…공식포스터 2종

입력 2017-11-20 09:4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전생에 웬수들’ 최윤영♥구원 결혼?…공식포스터 2종

최윤영·구원과 이들 가족의 모습이 담긴 포스터 2종이 공개됐다.

27일 저녁 7시 15분 첫 방송되는 MBC 새 일일연속극 ‘전생에 웬수들’(극본 김지은, 연출 김흥동)은 120부작 일일연속극으로, 두 가족이 안고 있는 비밀과 악연의 고리를 풀고 진짜 가족으로 거듭나는 이야기를 그린 가족 드라마다.

공개된 첫 번째 포스터에서는 최윤영과 구원 커플이 각각 미니드레스와 턱시도를 입고 다정하게 손을 잡은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사랑스러운 미소를 지으며 손을 흔드는 최윤영과, 곁에서 함께 활짝 웃으며 든든하게 서있는 구원의 모습은 한눈에 봐도 잘 어울리는 한 쌍의 선남선녀 커플을 떠올리게 한다.

최윤영과 구원의 가족이 총출동한 두 번째 포스터에서는 최윤영(최고야)과 구원(민지석) 커플을 바로 앞에 두고, 이들 가족이 서로 얽히고설켜 한바탕 난장판을 벌이는 모습이 코믹한 웃음을 유발한다. 과연 최윤영과 구원은 이대로 무사히 결혼에 성공할 수 있을지, 또한 가족들과는 어떤 모습을 그리게 될지 궁금증을 모은다.

두 포스터의 “가족이라 쓰고 웬수라 읽는다”는 메시지는 이들이 어떻게 얽힌 인연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좋은 사람’ ‘위대한 조강지처’ ‘모두 다 김치’ ‘사랑했나봐’ 등에서 인상적인 연출을 보여준 김흥동 PD가 연출을, ‘청담동 스캔들’ ‘순결한 당신’ ‘결혼 합시다’의 김지은 작가가 극본을 맡는다.

‘웬수’들과 함께 진정한 ‘천생연분’의 의미를 그릴 것을 예고해 기대를 모으고 있는 ‘전생에 웬수들’은 ‘돌아온 복단지’의 후속으로, 27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