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뉴스 HOT④] 서울국제여성영화제, 온라인서도 22편 상영

입력 2020-09-08 06:5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0일 개막하는 제22회 서울국제여성영화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 여파로 상영작 102편 가운데 22편을 온라인에서 동시 상영한다.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플랫폼 웨이브를 통해 개막작인 ‘여성 영화인 지원 프로젝트:코로나 시대, 서로를 보다‘ 등을 선보인다. 개막식을 비롯해 변영주 감독과 연기자 김아중이 진행하는 ’스타 토크‘ 등 행사도 온라인에서 진행한다. 극장 상영관은 규모와 상관없이 50인 미만의 관객만 수용하며 충분한 거리두기와 지정좌석제로 운영한다. 영화제는 16일까지 서울 메가박스 상암월드컵경기장, 독립영화전용관 인디스페이스에서 펼쳐진다.

[스포츠동아 엔터테인먼트부]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