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고니-장래오-이성현 프로, 맥스큐 2월호 커버 장식

입력 2020-01-22 17:2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허고니-장래오-이성현 프로, 맥스큐 2월호 커버 장식

피트니스 모델 허고니가 남성헬스잡지 맥스큐의 2월호 커버를 장식했다. A형과 B형의 두 가지 타입으로 발행된 커버에서 허고니는 블랙과 연두색의 모노키니를 입고 극강의 몸매를 뽐냈다.

허고니는 지난 2016년과 2017년 미국 마이애미에서 열린 머슬마니아 월드 대회 미즈 비키니 부문에서 각각 2위와 3위를 차지해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스타가 됐다.

허고니는 “피트니스모델이라면 누구나 원하는 맥스큐의 표지를 장식하게 돼 영광이다. 구독자에서 커버모델로 바뀐 것이 얼떨떨하고 기쁠 뿐이다”라며 “피트니스는 노력한 만큼 몸이 표현된다는 것이다. 피트니스는 건강한 생활을 요구하기 때문에 덩달아 삶이 긍정적으로 바뀌게 된다”며 피트니스의 매력을 전했다.

한편 뒷 표지는 허고니의 시어머니인 장래오씨와 남편인 이성현 프로가 장식했다. 세 사람은 머슬마니아 국내대회는 물론 세계대회까지 연이어 정복해 머슬마니아 패밀리로 불리며 큰 화제를 일으켰다.

특히 장래오씨는 64세라는 나이가 무색할 정도의 멋진 몸매를 뽐내 화제를 일으켰다. 장래오씨는 ‘2018 머슬마니아 라스베이거스 세계대회’에서 세 번의 도전 끝에 피지크 우먼 종목에서 3위, 미즈비키니 종목에서 6위를 차지하면서 머슬마니아 코리아의 위상을 드높인 것으로도 유명하다.

사진 | 맥스큐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동아닷컴 이슬비 기자 misty8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