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클라우드 방식 CCTV 서비스

입력 2012-05-13 17:06:33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LG유플러스는 e-Biz 솔루션 업체 가비아와 함께 클라우드 방식의 스마트CCTV 서비스를 출시한다.

CCTV를 설치하면 하루 24시간 기준 한달 동안의 영상이 인터넷 데이터 센터(IDC)에 자동 저장할 수 있다.

때문에 디지털 비디오 레코더(DVR)와 같은 고가 장비를 별도 구매할 필요가 없다. 영상은 스마트폰용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실시간으로 조회할 수 있다. 자동 저장서비스의 월정액 요금은 1만3000원이다.

LG유플러스는 이와 함께 유선과 무선을 동시에 지원하는 CCTV카메라를 도입해 초기투자비용도 줄였다.

스포츠동아 김명근기자 dionys@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트위터@kimyke76




뉴스스탠드